근친상간

여자를 지배하는 마왕을 꿈꾸 ... - 13부

밤고수 0 667

여자를 지배하는 마왕을 꿈꾸며 13


고정숙은 이날 레스토랑을 나와 운전기사는 돌려 보내고 태욱의 집으로 갔다.


집안의 여자들은 새로운 막내가 왔다며 귀여워 했으며 집안의 규율과 전통에 대해 잘설명 해주었다.


" 이봐 막내 이제는 지금껏 살아왔던 기치관이나 습관,예의,법칙 등은 아무 필요가 없어 우리는 아버지(태욱)를 위해 모든걸 바칠수 있어야해 그렇지 않으면 넌 내손에 죽을 줄알아 "


집안의 군기 반장인 구민이 고정숙을 향해 반 협박적으로 말하자


" 예.언..니 잘할께요 "


겁에질린 고정숙이 대답했다.


" 어디한번 맛좀 볼까 "


구민이 뒤로 다가가 옷을 거칠게 벗기기 시작했다.


태욱은 소파에 편하게 앉아 거실 앞의 상황을 즐기고 있었다.


" 아빠 이년 길들이는 건 저에게 맡겨주세요 이런년은 일주일이면 충분해요 "


구민은 즐기듯이 고정숙을 몰아 부쳤다.


여자들도 빙 둘러 앉아 고정숙의 옷을 벗겼다.


이윽고 옷이 다벗겨지자 구민은 느닷없이 엎어뜨리고 엉덩이를 세차게 손바닥으로 갈기기 시작했다.


" 이년 찰싹, 너같은 년은 한번 죽도록 맞고 시작해야돼 "


" 언..니 악..악..악 . 사려줘요 악악악... 시..키는데로 다할께요 "


찰싹,찰싹 한스무대 때리자 엉덩이가 시퍼렇게 부풀러 올랐다.


구민은 초미니스커트를 들어올리자 노팬티의 음부가 그대로 적나라하게 들어났다.


그대로 고정숙의 입으로 갇다대며


" 열심히 빨아 내가 만족할때까지 "


구민의 말이 떨어지자 다시 맞을까봐 겁을 먹은 고정숙은 열심히 최선을 다해 빨았다.


참고로 태욱의 여자들은 집에 들어와서는 노팬티에 노브라가 기본 이었으며 초미니스커트, 망사스타킹, T팬티, 교복 비슷한 초미니 스커트, 발레리나복, 꽉끼는나시, 화려한 가터벨트 등등 포르노 에서나 볼수있는 야한 의상을 항상 착용 하고 있어야 했으며 음부의 털과 겨드랑이털 등은 항상 면도를해서 깨끗이 깍아야 했고 하루에 아침 저녁으로 항문을 관장해서 항상 청결을 유지했다.


누워 구민의 보지를 열심히 빨던 고정숙의 보지를 미선이 다가가 클리스토리스를 혀로 핥았다.


" 아응....쩝쩝....응응....아..아.아아...쩝쩝 "


고정숙은 구민의 보지와 자신의 보지에서 올라오는 쾌감에 몸을 부르르 떨어댔다.


여고 1,2학년의 구민과 미선이 40대의 고정숙을 마음껏 유린할동안 태욱은 미란과 은진, 김여사, 신영 에게 둘러싸여 발가락부터 머리까지 부드러운 혀로 애무를 받고있었다.


분위기가 무르익자 태욱이 고정숙의 보지를 빨고 있는 미선을 엎어뜨려 고정숙의 유방을 빨게하고 뒤치기로 피스톤질을 해대자 미친듯이 미선이 흥분하며 정숙의 유방을 깨물었다.


" 아아아아아아아....... "


정숙은 너무아파 비명을 질러댔다.


" 이 씨발년 조용히 못해 "


구민이 다그치자 연신 입술을 깨물며 아픔을 참았다.


이으고 태욱이 절정에 가까워 오자 미선의 보지에서 빠져 밑의 고정숙의 보지로 삽입하며 절정의 라스트 피스톤 질을 해대며 정액을 뿜어냈다.


그날밤 태욱은 구민과 미선을 데리고 고정숙을 밤새 괴롭혔다.


구민은 인공자지를 차고 고정숙의 항문과 보지를 세차게 공격했고 그에 질세라 미선도 진한키스와 함께 침을 고정숙의 온몸에 문질러댔다.


그렇게해서 고정숙은 완전히 태욱의 8번째 여자가 될수있었고 집안언니들의 수발을 들수있었다.


태욱의 여자들은 신분의 구별이 뚜렷했다.


태욱의 마누라 신분인 은진 밑의 구민과미선 그밑의 미란과 지민 그리고 그들의 수발을 들수있는 신영, 김여사,고정숙 의 신분으로 뚜렷이 구별되어 있었고 위계질서도 엄격해서 위의 명령에 절대 복종해야 했다.


태욱은 고정숙의 완전한 주인이자 아버지가 되어 더욱더 크게 사업을 확장할수 있었다.


분당의 최신 초대형 병원과 서울 강남, 종로, 강북, 부산, 광주등 고정숙의 여성전문병원은 정말 거대한 재산이었다.


주목적인 산부인과 에서 부터 소아과, 비뇨기과, 이비인후과등 태욱의 의료기기와 의약품 사업을 지원 하기에 부족함이 없었다.


사업이 방대해지자 직원들을 보충하기 시작 했고 예전에 같이일 했던 과장과 친구들을 스카우트 해와 사업에 박차를 가했다.


같이 일 했던 친구들과 상사는 높은 연봉으로 대접하였기에 스스럼없이 직장을 옮겨올수있었다. 반면 빠른 시일에 큰성공을 한 태욱이 부럽기만 했다.


그것이 다 세미넌의 덕이었다.


태욱의 가족들은 아파트를 팔고 분당 근교의 커다란 전원주택으로 이사를 했다.


아파트 주민들의 이상한 의심의 눈초리에서 벗어나고 가족들이 더욱 늘어나는 것에 대비하기 위해서 였다.


전원주택은 돈을 더들여 방8개와 커다란 거실 최고급욕실 화장실과 정원 지하의 미니빠 등 초호화로 디자인 했고 태욱의 여자 사냥은 한층 가속 되었다.


하지만 아무여자나 태욱의 여자가 될수는 없었다.




<ul style="margin:5px 0 0 0;padding:0;clear:both;list-style:none;text-align:center;"><li style="float:left;width:16.66%;"></li><li style="float:left;width:16.66%;"></li><li style="float:left;width:16.66%;"></li><li style="float:left;width:16.66%;"></li><li style="float:left;width:16.66%;"></li><li style="float:left;width:16.66%;"></li></ul>



</div>

</div>
0 Comments